‘연비 20.1㎞/ℓ’ 쏘나타 하이브리드 출시

태양광 1일 6시간씩 충전 年 1300㎞ 주행
입력: ‘19-07-22 17:56 / 수정: ‘19-07-23 01:40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현대자동차가 22일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 모델을 출시했다. 동급 최고 수준의 연비에 태양광 배터리 충전 시스템과 새로운 변속 기술이 적용됐다는 점이 특징이다.

쏘나타 하이브리드의 복합연비는 16인치 타이어 모델을 기준으로 20.1㎞/ℓ에 달한다. 중형 세단의 연비가 20㎞/ℓ를 상회한 것은 쏘나타가 처음이다. 태양광으로 전기 배터리를 충전해 주행거리를 늘리고 배터리 방전을 막는 ‘솔라루프 시스템’(128만원)도 선택 사양으로 제공한다. 하루 6시간을 충전하면 연간 약 1300㎞를 더 주행할 수 있다. 아울러 현대차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능동변속제어(ASC) 기술이 이 하이브리드 모델에 최초로 적용됐다. 6단 자동변속기를 초당 500회 초정밀 제어함으로써 변속의 속도를 30% 높여 연비와 주행 성능을 향상시킨다는 장점이 있다. 가격은 스마트 2754만원, 프리미엄 2961만원, 프리미엄 패밀리 3130만원, 프리미엄 밀레니얼 3330만원, 인스퍼레이션 3599만원이다.

이영준 기자 the@seoul.co.kr

이종락의 기업인맥 대해부+
  • (88) 시너지 극대화와 글로벌 사업에 도전하는 카카오 경영진들
    여민수 대표, 카카오 수익개선 앞장조수용 대표, 디자인브랜드 총괄남궁훈 대표, 김범수 의장과 평생동지지난 2010년에 창업한 카카오는 회사의 역사를 세 시기로 구분한다. 카카오 1.0이 카카오톡을 출시하며 모바일이라는 큰 시대적 흐름에 누구보다 빠르게 진입했던 시기, 카카오 2.0이 메신저를 뛰어넘어 콘텐츠와 교통, 은행 등 생활 전반으로 카카오 서비스의 영역을 확장
  • (87) ‘흙수저’로 자수성가해 글로벌 IT기업을 일구는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평생의 라이벌’ 네이버 이해진 CIO와 대학·회사 동기2010년 카카오톡 출시해 모바일메신저시장 선점사업확대해 재계순위 32위로 네이버와 격차 벌려김범수(53) 카카오 이사회 의장의 좌우명은 ‘꿈꾸는 자만이 자유로울 수 있다’다. 그렇다고 김 의장이 유복하게 자라 핑크빛 꿈만 꾸는 시절을 보낸 것은 아니다. 오히려 김 의장은 어린 시절을 ‘가난과 모성에 대한 트라
  • (86) 글로벌 경쟁속에서 ‘제 2도약’ 진두 지휘하는 네이버 리더들
    유리천장 깬 한성숙 대표, 지난해 최고실적 내최인혁 부사장, 한 대표와 공동 사내 등기이사‘IT 1세대’ 채선주 부사장, 창업주의 최측근네이버는 IT기업인만큼 기존 기업들과는 다른 독특한 경영스타일이 있다. 전문경영인을 필두로 각 업무를 주도하는 주요 리더가 필요에 따라 의사결정에 참여하는 수평적 리더십을 중시한다. 회사의 실무는 한성숙(52) 대표가 총괄한다. 회
  • 서울biz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