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춤판 워크숍’ 배동욱 소상공인회장 해임

입력: ‘20-09-15 20:56 / 수정: ‘20-09-16 02:18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코로나 와중 6월 걸그룹 초청·술판 물의

탄핵안 가결… 김임용 수석부회장이 대행
배동욱 “탄핵 인정 못해… 법적 대응” 밝혀
확대보기
▲ 배동욱 소상공인연합회장
코로나19로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가운데 ‘춤판 워크숍´을 열어 물의를 빚은 배동욱 소상공인연합회장이 결국 해임됐다.

소상공인연합회는 15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S컨벤션에서 열린 임시총회에서 의결권이 있는 정회원 49명 중 과반인 29명이 참석한 가운데 24명의 찬성으로 배 회장이 탄핵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배 회장은 즉각 해임됐다. 내년 2월 협회장 선거 때까지는 김임용 수석부회장이 회장 직무대행을 맡아 연합회를 이끈다.

이날 총회에 참석한 정회원들은 배 회장이 걸그룹 춤판 논란으로 단체의 위상을 실추시키고, 가족 일감 몰아주기, 보조금 부당 사용, 사무국 직원 탄압 등으로 연합회의 정상적인 업무를 마비시켰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