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F L&I, SPC GFS와 ‘물류 공동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입력: ‘20-10-23 17:36 / 수정: ‘20-10-23 17:37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확대보기
▲ 박남(왼쪽) DSF L&I 대표와 한주헌 SPC GFS 해외물류팀장이 협약식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DSF L&I 제공
DSF L&I는 23일 SPC GFS와 해외진출을 위한 ‘물류 공동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DSF L&I 본사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한주헌 SPC GFS 해외물류팀장과 박남 DSF L&I 대표 등을 비롯해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SPC GFS는 SPC그룹의 글로벌 식품 유통 및 물류 전문 기업이다. DSF L&I는 설립 3년 만에 200억대 매출을 보이는 스마트 물류 전문 특허기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해외사업 및 3자 물류 체계를 구축하고, 화주 유치를 위한 공동 노력 및 제반 컨설팅에 대한 개발 등에 상호 협약하게 된다.

DSF L&I 관계자는 “SPC GFS의 사업 내용과 DSF L&I의 스마트 물류 노하우가 결합해 양사 시너지가 창출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특히 신선 제품 유통 과정에서 저온으로 신선도·품질을 유지하는 ‘콜드체인’ 시스템에 스마트 물류를 적용하게 됨으로써 보다 체계적이고 명확한 서비스를 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서울비즈 biz@seoul.co.kr
서민금융주치의, 이원장이 간다+
  • (7) 서민 금융생활의 든든한 자양분, 금융교육
    A양은 지난 9월, 서민금융진흥원에서 운영하는 금융교육포털에서 교육을 들었다. 보육시설에서 지내다 올해 만 18세가 되어 독립을 앞둔 A양은 평소 신용이나 금융에 큰 관심이 없었지만, 교육을 들으며 그 중요성을 깨달았다. 신용관리 방법과 어려울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지원제도가 있다는 사실도 알게 됐다.실제로 A양처럼 만 18세 이후 보육시설에서 학생 신분으로 자립
  • (6) 코로나시대 언택트 채무조정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Untact)’라는 영어사전에도 없던 단어가 만들어졌다. 언택트는 비대면·비접촉 방식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비대면이 일상이 되면서 서민금융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역시 예외는 아니다. 코로나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신속한 금융지원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비대면 방식이 불가피해졌기 때문이다.필자는 지난 2018년 10월
  • (5) 햇살론유스로 다시 꿈꾸는 청년들
    올해 ‘서민금융 스토리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대학생 A씨는 어려서부터 그림 그리는 것을 좋아했다. 미술학도가 되겠다던 그는 입시를 위해서 다른 친구들처럼 학원에 다니고 싶었다.하지만 넉넉지 않은 집안 형편에 높은 학원비는 늘 턱없이 부족했다. 결국 ‘돈’이라는 벽에 막혀 몇 년 동안 해왔던 미술공부를 포기해야만 했다. 품었던 꿈이 사라지자 방황의 시간이
  • 서울biz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