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한국 머크, 미래에셋캐피탈, 고용노동부, BNK부산은행

입력: ‘19-07-23 16:09 / 수정: ‘19-07-23 16:09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 한국 머크

△ 바이오파마 사업부 제너럴 매니저 자베드 알람

■ 미래에셋캐피탈

◇ 이사대우 승진 △ 바이오투자팀 김한수

■ 고용노동부

◇ 국장급 승진

△ 경북지방노동위원회 위원장 이덕희

■ BNK부산은행

◇ 부실점장 승진

△ 거제동지점 김재광 △ 고객상담부 백쌍미 △ 괘법동지점 문종효 △ 해운대우동지점 최병석

◇ 부실점장 전보

△ 괴정동지점 김상효 △ 신탁사업단 윤석홍 △ 야음동지점 심영일 △ 양정동지점 박철호 △ 우암동지점 박두희

◇ 3급 승진

△ IT개발부 안태환 △ 검사부 김민욱 △ 구포3동지점 정영현 △ 김해공항지점 심영인 △ 다대포지점 정경민 △ 부산국제금융센터지점 유동욱 △ 삼계동지점 김길라 △ 서창지점 정현일 △ 선수촌지점 조지영 △ 안동공단지점 박용국 △ 여신관리부 맹일남 △ 연산동금융센터 강명곤 △ 울산영업부 박해동 △ 인사부 박대원 △ 창원지점 조주영 △ 해양금융부 김경범 △ 화명동지점 여경

◇ 4급 승진

△ IT개발부 이현구 △ 감전동금융센터 서경애 △ 국제금융부 류은경 △ 대구영업부 강동훈 △ 대전영업부 김민정 △ 두실지점 김유정 △ 디지털금융개발부 고석교 △ 디지털금융개발부 안성혜 △ 리스크관리부 김성윤 △ 마린제니스지점 이미란 △ 명장동지점 김하나 △ 무거동지점 방형식 △ 부곡동지점 박혜경 △ 사직운동장지점 김진욱 △ 서부산유통단지지점 이영재 △ 신탁사업단 김형택 △ 신평동금융센터 임지애 △ 여신기획부 김도훈 △ 울산영업부 마지혜 △ 장림동지점 황숙령 △ 장산지점 황정원 △ 정보보호부 박철호 △ 카드사업부 박범석 △ 투자금융부 김민욱 △ 홍대역지점 최랑

◇ 5급 승진

△ 스마트영업부 유지원

◇ 6급 승진

△ IT기획부 정승희 △ 감천중앙지점 김민수 △ 구포금융센터 심은주 △ 금사공단지점 김형태 △ 김해금융센터 강현아 △ 남산동지점 곽슬기 △ 당리동지점 김수연 △ 대연동금융센터 이루실 △ 마케팅추진부 박진형 △ 망미동지점 강아름 △ 메트로자이지점 송혜은 △ 메트로자이지점 오수지 △ 모라동금융센터 오혜경 △ 법조타운지점 윤여울 △ 부산시청지점 황다인 △ 사상금융센터 손병환 △ 사상금융센터 최등경 △ 사직동금융센터 박초순 △ 송정지점 이선우 △ 수안동지점 김민빈 △ 신창동지점 정여진 △ 안락동금융센터 조미혜 △ 용당지점 박주영 △ 전포동지점 김화수 △ 정보보호부 김민준 △ 중앙동금융센터 이경록 △ 화명동지점 박찬일
이종락의 기업인맥 대해부+
  • (90) AI(인공지능) 게임 개발에 올인하고 있는 엔씨소프트 경영진
    윤송이 사장, 엔씨의 미래먹거리 AI연구 지휘우원식 부사장, 김 대표와 대학때부터 함께해정진수 부사장, 엔씨 운영전반 총괄게임업체인 엔씨소프트가 요즘 가장 적극적으로 투자하고 있는 분야는 AI(인공지능)이다. 현재 김택진 대표의 가장 큰 관심 분야이자 본인의 직속 조직으로 두고 적극적으로 챙기고 있을 정도다. 엔씨의 인공지능 연구개발은 8년간 지속적인 투자가 이
  • (89) 게임업계 맏형 역할하는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
    김 대표, 엔씨 22년만에 매출 1조 7000억대로게임벤처 1세대 오너중 유일하게 현직에 남아‘천재소녀’ 윤송이 사장과 재혼해 부부경영 김택진(52) 엔씨소프트 대표는 서울대 재학 시절인 22세 때(1989년) ‘아래아한글’이라는 인기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주간지 표지 모델이 될 정도로 일찌감치 유명했던 ‘IT 아이돌’이다. 서른 살인 1997년 엔씨소프트를 설립하고 이듬해 다
  • (88) 시너지 극대화와 글로벌 사업에 도전하는 카카오 경영진들
    여민수 대표, 카카오 수익개선 앞장조수용 대표, 디자인브랜드 총괄남궁훈 대표, 김범수 의장과 평생동지지난 2010년에 창업한 카카오는 회사의 역사를 세 시기로 구분한다. 카카오 1.0이 카카오톡을 출시하며 모바일이라는 큰 시대적 흐름에 누구보다 빠르게 진입했던 시기, 카카오 2.0이 메신저를 뛰어넘어 콘텐츠와 교통, 은행 등 생활 전반으로 카카오 서비스의 영역을 확장
  • 서울biz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