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고 이건희 회장 ‘아버지와 함께’

입력: ‘20-10-25 10:29 / 수정: ‘20-10-25 14:57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확대보기
▲ 고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와 이건희 회장
한국 재계를 대표하는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2014년 5월 급성 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 만이다. 사진은 고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왼쪽)와 유년시절 이건희 회장. 2020.10.25 삼성 제공/연합뉴스
확대보기
▲ 삼성그룹이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취임 25주년을 맞아 SNS상에 공개한 이 회장의 유년시절 사진. 2012.11.21 삼성그룹 페이스북 제공/연합뉴스
확대보기
▲ 이건희 회장 유년 시절
한국 재계를 대표하는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2014년 5월 급성 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 만이다. 사진은 유년 시절 모습. 2020.10.25 삼성그룹 제공·연합뉴스
확대보기
▲ 고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와 이건희 회장
한국 재계를 대표하는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2014년 5월 급성 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 만이다. 사진은 고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오른쪽)와 유년시절 이건희 회장. 2020.10.25 삼성 제공/연합뉴스
확대보기
▲ 1970년대 중반 고 이병철 회장 일가가 모여 포즈를 취했다. 왼쪽부터 이인희 한솔그룹 고문,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고 이병철 회장, 이명희 신세계 회장. 신세계 제공
확대보기
▲ 삼성 일가 가족사진
한국 재계를 대표하는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2014년 5월 급성 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 만이다. 사진은 장충동 자택에서 촬영한 고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와 고 이인희 전 한솔그룹 고문, 고 이건희 회장, 이명희 신세계 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모습. 2020.10.25 [삼성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합뉴스
확대보기
▲ 한국 재계를 대표하는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2014년 5월 급성 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 만이다. 사진은 1978년 해외사업추진위원회에 참석한 이건희 회장(왼쪽 두번째)과 고 이병철 회장(왼쪽). 2020.10.25 삼성그룹 제공·연합뉴스
확대보기
▲ 이병철 회장과 이건희 회장
1976년 삼성그룹 전산실 개장식에서 설비를 둘러보는 이병철 회장과 이건희 회장.
삼성 제공
확대보기
▲ 이건희 삼성 회장 별세
한국 재계를 대표하는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2014년 5월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만이다. 사진은 1982년 이병철 회장 보스턴대 명예박사학위 수여식후 리셉션에서의 모습. 2020.10.25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확대보기
▲ 이병철 1978년 이건희(왼쪽) 전 회장과 함께 제11회 삼성종합체육대회에 참석한 모습.
확대보기
▲ 1984년 신세계백화점 서울 영등포점 개점 때 이명희(오른쪽) 회장이 아버지 고 이병철(가운데) 삼성그룹 창업주, 셋째 오빠인 이건희 회장과 함께 백화점 매장을 둘러보고 있다.
확대보기
▲ 이건희 회장, 이병철 선대회장과 함께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일원동 서울삼성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1942년 에서 태어난 고인(故人)은 부친인 이병철 삼성창업주 별세 이후 1987년 삼성그룹 2대 회장에 올라 삼성그룹을 이끌었다. 사진은 1980년 고(故) 이병철 선대 회장(왼쪽)과 함께 있는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삼성전자 제공)2020.10.25/뉴스1
확대보기
▲ 이건희 삼성 회장 별세
한국 재계를 대표하는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2014년 5월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만이다. 유족으로는 부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 관장, 아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사위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사장이 있다. 사진은 1987년11월20일 보도자료. 삼성그룹의 새회장으로 추대된 고 이병철 회장의 3남 이건희씨. 2020.10.25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1/13 
한국 재계를 대표하는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일원동 서울삼성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2014년 5월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만이다. 유족으로는 부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 관장, 아들 이재용 삼성전자부회장, 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사위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사장이 있다.

사진은 1952년 이병철 선대회장과 이건희 회장.

연합뉴스·뉴스1

서민금융주치의, 이원장이 간다+
  • (7) 서민 금융생활의 든든한 자양분, 금융교육
    A양은 지난 9월, 서민금융진흥원에서 운영하는 금융교육포털에서 교육을 들었다. 보육시설에서 지내다 올해 만 18세가 되어 독립을 앞둔 A양은 평소 신용이나 금융에 큰 관심이 없었지만, 교육을 들으며 그 중요성을 깨달았다. 신용관리 방법과 어려울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지원제도가 있다는 사실도 알게 됐다.실제로 A양처럼 만 18세 이후 보육시설에서 학생 신분으로 자립
  • (6) 코로나시대 언택트 채무조정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Untact)’라는 영어사전에도 없던 단어가 만들어졌다. 언택트는 비대면·비접촉 방식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비대면이 일상이 되면서 서민금융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역시 예외는 아니다. 코로나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신속한 금융지원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비대면 방식이 불가피해졌기 때문이다.필자는 지난 2018년 10월
  • (5) 햇살론유스로 다시 꿈꾸는 청년들
    올해 ‘서민금융 스토리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대학생 A씨는 어려서부터 그림 그리는 것을 좋아했다. 미술학도가 되겠다던 그는 입시를 위해서 다른 친구들처럼 학원에 다니고 싶었다.하지만 넉넉지 않은 집안 형편에 높은 학원비는 늘 턱없이 부족했다. 결국 ‘돈’이라는 벽에 막혀 몇 년 동안 해왔던 미술공부를 포기해야만 했다. 품었던 꿈이 사라지자 방황의 시간이
  • 서울biz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