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테크 단신]

입력: ‘20-10-28 20:40 / 수정: ‘20-10-29 01:45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확대보기
●하나은행 “펫사랑 적금 들면 반려동물 보험 무료”

하나은행은 반려동물 가족을 위한 목돈 마련 금융상품인 ‘펫사랑 적금’을 출시했다. 적금에 가입하면 반려동물 배상책임 보험서비스에 무료로 가입할 수 있다. 반려동물이 타인 또는 다른 반려동물에 피해를 줬을 때 사고 한 번에 최대 500만원(자기부담금 3만원)이 보상 한도다. 1년제 적금 상품으로 가입액은 월 10만~50만원이다. 보호자의 목돈 마련은 물론 반려동물을 양육하면서 예상치 못한 지출에 대비할 수 있다. 기본금리 연 1.0%에 펫사랑 서약 등 우대조건을 충족하면 최대 연 0.5%까지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다.
확대보기
●삼성카드 “SSG닷컴 혜택 담은 카드 쓰세요”

삼성카드는 신세계그룹 통합 온라인몰인 SSG닷컴에서 최대 5%의 SSG머니를 적립할 수 있는 ‘SSG.COM 삼성카드’를 출시했다. SSG닷컴에서 이 카드로 결제하면 전월 이용액에 따라 최대 5%의 SSG머니를 적립할 수 있다. 주유, 커피전문점, 편의점 등에서 카드를 써도 5%의 SSG머니가 적립된다. SSG머니는 SSG닷컴, 이마트, 신세계백화점, 스타벅스 등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KB내생애(愛)신탁’ 출시

KB국민은행은 자산관리, 생활, 상속까지 원스톱으로 해결할 수 있는 종합 솔루션 상품 ‘KB내생애(愛)신탁’을 출시했다. 해당 상품은 초고령 사회의 진입, 저출산, 1인 가구 증가의 사회 변화에 맞춰 출시된 상품이다. 가입 고객은 건강검진 우대, 명의 찾기, 질환 맞춤 전문병원 예약 등 의료 편의를 위한 ‘행복 건강 서비스’ 혜택이 있다. 더불어 신상품 출시를 기념해 다음달 말까지 5억원 이상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서울 서초구 소재 고품격 요양시설인 ‘KB골드라이프케어 서초빌리지’ 입주를 위한 추첨권 이벤트를 진행한다.

●우리카드 모바일 전용 카드 발급 ‘30분 원스톱’

우리카드는 모바일 전용 상품 ‘카드의 정석 UNTACT AIR’를 28일 출시했다. 카드 발급이 실시간 비대면으로 이뤄지기 때문에 30분 이내에 카드 신청부터 가맹점 결제까지 가능하다. 카드를 이용하는 고객은 스타벅스 사이렌오더 주문 때 60%, 요기요 등 3대 배달 앱 이용 때 30%, 쿠팡 쇼핑 때 20%의 포인트 적립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해당 카드를 네이버페이 등 5개 간편결제 서비스에 등록하고, 온라인 업종에서 5만원 이상 사용하면 1000점 상당의 포인트를 적립받을 수 있다. 해외 가맹점 이용 땐 최대 월 3만원까지 적립할 수 있다.
서민금융주치의, 이원장이 간다+
  • (7) 서민 금융생활의 든든한 자양분, 금융교육
    A양은 지난 9월, 서민금융진흥원에서 운영하는 금융교육포털에서 교육을 들었다. 보육시설에서 지내다 올해 만 18세가 되어 독립을 앞둔 A양은 평소 신용이나 금융에 큰 관심이 없었지만, 교육을 들으며 그 중요성을 깨달았다. 신용관리 방법과 어려울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지원제도가 있다는 사실도 알게 됐다.실제로 A양처럼 만 18세 이후 보육시설에서 학생 신분으로 자립
  • (6) 코로나시대 언택트 채무조정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Untact)’라는 영어사전에도 없던 단어가 만들어졌다. 언택트는 비대면·비접촉 방식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비대면이 일상이 되면서 서민금융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역시 예외는 아니다. 코로나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신속한 금융지원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비대면 방식이 불가피해졌기 때문이다.필자는 지난 2018년 10월
  • (5) 햇살론유스로 다시 꿈꾸는 청년들
    올해 ‘서민금융 스토리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대학생 A씨는 어려서부터 그림 그리는 것을 좋아했다. 미술학도가 되겠다던 그는 입시를 위해서 다른 친구들처럼 학원에 다니고 싶었다.하지만 넉넉지 않은 집안 형편에 높은 학원비는 늘 턱없이 부족했다. 결국 ‘돈’이라는 벽에 막혀 몇 년 동안 해왔던 미술공부를 포기해야만 했다. 품었던 꿈이 사라지자 방황의 시간이
  • 서울biz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