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몬스가구, ‘2020 메세나대상’에서 ‘Arts & Business상’ 받아

입력: ‘20-12-04 08:52 / 수정: ‘20-12-04 08:54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14년간 베세토오페라단 후원… 오페라단 발전에 기여한 공로 인정

확대보기
▲ 지난 1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2020 메세나대상‘ 시상식에서 김승곤(왼쪽) 에몬스가구 전무와 강화자 베세토오페라단 단장이 ‘Arts & Business상’을 받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몬스가구 제공
에몬스(대표이사·회장 김경수)는 지난 1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열린 ‘2020 메세나대상’ 시상식에서 ‘Arts & Business상’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김영수 문화체육관광부 예술정책관과 김영호 한국메세나협회 회장을 비롯해 수상자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으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맞아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한국메세나협회가 주관하는 ‘메세나대상’은 1999년부터 국내 기업 중 문화예술 분야에서 이바지한 기업을 선정해 수상하고 있다. 올해로 21회를 맞았으며 우리나라 문화예술 발전에 공헌한 기업·기업인을 발굴해 공로를 시상하고, 문화예술에 대한 지원 홍보를 통해 국가 경쟁력을 높이는 데 목적이 있다. 올해는 공헌도, 지속성, 독창성, 효율성 등 4가지를 심사해 대상, 문화공헌상, 메세나인상, 창의상, Arts & Business상 등 5개 부문을 시상했다.

에몬스가구는 베세토오페라단(단장 강화자)과 동반관계를 맺고 2007년 오페라 ‘아이다’ 공연을 시작으로 14년간 예술단체를 후원해온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중소기업과 예술단체의 좋은 결연 사례를 보여줬다는 설명이다.

노현관 에몬스 홍보실 부장은 “강화자 베세토오페라단에 꾸준한 지원을 통해 더 많은 사람에게 문화·예술을 접할 기회를 제공하겠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앞으로 문화·예술을 통한 사회 공헌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서울비즈 biz@seoul.co.kr
서민금융주치의, 이원장이 간다+
  • (8) 어둠을 밝히는 희망의 불씨되어
    올해는 시작부터 ‘코로나19’라는 생각지도 못한 어려움이 우리의 삶을 뒤바꿔놓았다. 마스크 수급이 어려웠던 초창기, 전 국민이 요일에 맞춰서 공적마스크를 구입하기도 했고, 긴급재난지원금을 통해서 지역 상권 살리기와 가계에 힘을 싣기도 했다.여름에는 태풍과 홍수 등 수해 피해까지 겪었지만, 이때도 사회 곳곳에서 도움의 손길들이 기적처럼 나타났다. 그럼에도 사회
  • (7) 서민 금융생활의 든든한 자양분, 금융교육
    A양은 지난 9월, 서민금융진흥원에서 운영하는 금융교육포털에서 교육을 들었다. 보육시설에서 지내다 올해 만 18세가 되어 독립을 앞둔 A양은 평소 신용이나 금융에 큰 관심이 없었지만, 교육을 들으며 그 중요성을 깨달았다. 신용관리 방법과 어려울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지원제도가 있다는 사실도 알게 됐다.실제로 A양처럼 만 18세 이후 보육시설에서 학생 신분으로 자립
  • (6) 코로나시대 언택트 채무조정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Untact)’라는 영어사전에도 없던 단어가 만들어졌다. 언택트는 비대면·비접촉 방식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비대면이 일상이 되면서 서민금융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역시 예외는 아니다. 코로나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신속한 금융지원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비대면 방식이 불가피해졌기 때문이다.필자는 지난 2018년 10월
  • 서울biz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