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울비즈 홈 서울비즈 홈 서울비즈 홈
  • 서울신문 페이스북
  • 서울신문 유튜브
  •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
  • 서울신문 인스타그램
  • 서울신문 트위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블로그

아토제이드 천연 옥꽃, ‘서울 어워드 우수상품’ 2년 연속 선정

입력: ‘21-04-12 10:33 / 수정: ‘21-04-12 10:35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확대보기
▲ 천연 옥꽃 ‘매그놀리아 클래식’. 갤러리 아토아트 제공
홈데코 전문기업 ‘갤러리 아토아트’(회장 장혜순)는 천연 옥꽃 ‘아토제이드’가 서울산업진흥원에서 주최하는 ‘2021 서울 어워드 우수상품’에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서울 어워드 우수상품에 뽑힌 천연 옥꽃 ‘매그놀리아 클래식’은 아토제이드의 우수 브랜드다. 보석 감정을 받은 천연 옥 원석을 수작업으로 세공해 꽃과 잎을 정교하게 만들었다. 집안과 사무실, 회의실 등 어느 곳에서나 고급스러운 인테리어 소품으로 폭넓게 활용된다는 게 갤러리 아토아트 측의 설명이다.

또한 아토제이드 천연 옥꽃은 원적외선을 방출(4m 이내)해 공기 정화 효과가 있으며, 실내 공기 유해물질 탈취 효과도 있다고 한다.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에서 원적외선 방사율(91.7%), 폼알데하이드 탈취율(40%), 암모니아 탈취율(67.3%) 인증을 받았다는 설명이다.

갤러리 아토아트 관계자는 “아토제이드의 천연 옥꽃은 수려한 외관뿐만 아니라 기능성까지 갖춘 제품으로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우수상품으로 선정됐다”면서 “코로나19 시대에 인테리어와 건강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많은 고객이 옥꽃을 선물용으로 찾고 있으며, 특히 화분 명판에는 마음을 담은 메시지나 추억을 담은 사진을 담아 따뜻한 정을 전할 수 있어 언택트 시대에 찾는 발길이 늘고 있다”고 말했다.

아토제이드 천연 옥꽃은 발명 특허(제10-1897185)와 디자인 특허(제30-0896110호, 제30-1102318호 등)를 받았다.

서울비즈 biz@seoul.co.kr
서민금융주치의, 이원장이 간다+
  • (8) 어둠을 밝히는 희망의 불씨되어
    올해는 시작부터 ‘코로나19’라는 생각지도 못한 어려움이 우리의 삶을 뒤바꿔놓았다. 마스크 수급이 어려웠던 초창기, 전 국민이 요일에 맞춰서 공적마스크를 구입하기도 했고, 긴급재난지원금을 통해서 지역 상권 살리기와 가계에 힘을 싣기도 했다.여름에는 태풍과 홍수 등 수해 피해까지 겪었지만, 이때도 사회 곳곳에서 도움의 손길들이 기적처럼 나타났다. 그럼에도 사회
  • (7) 서민 금융생활의 든든한 자양분, 금융교육
    A양은 지난 9월, 서민금융진흥원에서 운영하는 금융교육포털에서 교육을 들었다. 보육시설에서 지내다 올해 만 18세가 되어 독립을 앞둔 A양은 평소 신용이나 금융에 큰 관심이 없었지만, 교육을 들으며 그 중요성을 깨달았다. 신용관리 방법과 어려울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지원제도가 있다는 사실도 알게 됐다.실제로 A양처럼 만 18세 이후 보육시설에서 학생 신분으로 자립
  • (6) 코로나시대 언택트 채무조정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Untact)’라는 영어사전에도 없던 단어가 만들어졌다. 언택트는 비대면·비접촉 방식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비대면이 일상이 되면서 서민금융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역시 예외는 아니다. 코로나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신속한 금융지원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비대면 방식이 불가피해졌기 때문이다.필자는 지난 2018년 10월
  • 서울비즈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