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울비즈 홈 서울비즈 홈 서울비즈 홈
  • 서울신문 페이스북
  • 서울신문 유튜브
  •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
  • 서울신문 인스타그램
  • 서울신문 트위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블로그

브레빌, ‘홈카페 프로모션’ 실시… 최대 20% 할인

입력: ‘21-04-13 10:25 / 수정: ‘21-04-13 10:27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확대보기
▲ 브레빌 ‘홈카페 프로모션’
호주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브레빌(Breville)’이 오는 30일까지 ‘홈카페 프로모션’을 한다고 13일 밝혔다. 백화점 내 직영 매장에서 커피머신을 비롯해 오븐과 주서기 등의 주방 가전을 최대 20% 할인 판매한다.

브레빌 관계자는 “최근 인스타그램 등 SNS에 ‘#홈카페’ 해시태그가 달린 콘텐츠가 무려 387만개에 달하는 상황”이라며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일상이 되고, 야외 활동도 크게 위축되면서 홈카페 열풍이 이어지고 있어 이번 프로모션을 특별하게 준비했다”고 말했다.

먼저 지난해 출시 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브레빌 ‘바리스타 프로 BES878’과 아날로그 감성 담은 뉴트로 디자인의 ‘바리스타 익스프레스 BES870’을 최대 5%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콜드 브루에 핫 브루까지 즐길 수 있는 전자동 ‘브루워 BDC455’는 최대 5% 할인한다. 구매 제품에 따라 미니 탬핑 매트, 너크박스 등 홈카페를 위한 필수템을 사은품으로 준다.

프리미엄 주방 가전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브레빌 소형 가전도 싸게 판다. 다양한 홈베이킹을 위한 ‘스마트오븐 BOV820’과 홈쿠킹템 ‘스마트그릴 BGR840’을 최대 15% 할인된 가격에, 브레빌 럭스 라인이자 홈브런치를 완성해주는 ‘토스트 셀렉트 럭스 BTA735’와 ‘소프트 탑 럭스 BKE735’를 20% 할인된 가격에 판다. 또한 품격 있는 티타임을 책임지는 ‘모션 티메이커 BTM800’은 20%, 과일 또는 채소 고유 원액을 그대로 살린 착즙 기술이 집약된 ‘파운틴 콜드 주서기 BJE830’은 18% 할인한다.

이외에도 브레빌이 지정한 ‘스페셜 할인 데이’를 이용하면 5% 추가 할인도 적용받을 수 있다. 단, 스페셜 할인 데이는 제품별 추가 할인 적용 여부와 백화점 매장별 지정 날짜가 다르다. 프로모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브레빌코리아 공식 홈페이지 및 알라카르테 블로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태곤 객원기자 kim@seoul.co.kr
서민금융주치의, 이원장이 간다+
  • (8) 어둠을 밝히는 희망의 불씨되어
    올해는 시작부터 ‘코로나19’라는 생각지도 못한 어려움이 우리의 삶을 뒤바꿔놓았다. 마스크 수급이 어려웠던 초창기, 전 국민이 요일에 맞춰서 공적마스크를 구입하기도 했고, 긴급재난지원금을 통해서 지역 상권 살리기와 가계에 힘을 싣기도 했다.여름에는 태풍과 홍수 등 수해 피해까지 겪었지만, 이때도 사회 곳곳에서 도움의 손길들이 기적처럼 나타났다. 그럼에도 사회
  • (7) 서민 금융생활의 든든한 자양분, 금융교육
    A양은 지난 9월, 서민금융진흥원에서 운영하는 금융교육포털에서 교육을 들었다. 보육시설에서 지내다 올해 만 18세가 되어 독립을 앞둔 A양은 평소 신용이나 금융에 큰 관심이 없었지만, 교육을 들으며 그 중요성을 깨달았다. 신용관리 방법과 어려울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지원제도가 있다는 사실도 알게 됐다.실제로 A양처럼 만 18세 이후 보육시설에서 학생 신분으로 자립
  • (6) 코로나시대 언택트 채무조정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Untact)’라는 영어사전에도 없던 단어가 만들어졌다. 언택트는 비대면·비접촉 방식을 가리키는 신조어다. 비대면이 일상이 되면서 서민금융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역시 예외는 아니다. 코로나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신속한 금융지원이나 신용회복지원 상담도 비대면 방식이 불가피해졌기 때문이다.필자는 지난 2018년 10월
  • 서울비즈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